본문 바로가기
오늘의 사진일기

세상에서 가장 중요한 건?

by Gomuband 2010. 7. 15.

'말'이 아닐까요?
사람의 입에서 나오는 뜻을 가진 소리...
커다란 에너지를 담고 있어서
가끔은 독화살이 되기도 하고
상처를 어루만지는 부드러운 손길이 되기도 하는
말!

Apple | iPhone 3GS | Normal program | Spot | 1/127sec | F/2.8 | 3.9mm | ISO-64 | No flash function | 2010:07:10 16:03:23


박재동 선생님과 요술배님, 풍납동 김 여사님, 김영조님을 모시고 함평에 다녀왔습니다.
이번 여행은
8월에 있을 박 선생님의 도자기 그림 전시회 관련한 일과
함평 나라다 예술단의 새 음향시스템 배달
호남의 지인들과의 만남...
등등의 목적이 있었습니다.
뜻 깊은 것은...
5월에 고슴도치 전시를 한 산하(한갑수)가 박 선생님이 그림을 그리실
접시를 만들게 되어 기쁘고도 새로운 인연이 맺어지는 자리였다는 것입니다.

NIKON CORPORATION | NIKON D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125sec | F/18.0 | 0.00 EV | 35.0mm | ISO-320 | Flash did not fire | 2010:07:10 15:40:01


감사하게도...
함평 나라다 예술단에서 도착 당일 돌머리 해수욕장 여름잔치에 초대해주셨습니다.
오랜만에 모래 위에서 바다를 보며 기타 소리를 내봤습니다.
사진은 요술배님 블로그에서 가져왔습니다. 고맙습니다...멋진 사진!!!

Apple | iPhone 3GS | Normal program | Average | 1/271sec | F/2.8 | 3.9mm | ISO-64 | No flash function | 2010:07:10 16:03:40


쩌~그 뒤에 앉아 장단 맞추는 영조님.

Apple | iPhone 3GS | Normal program | Average | 1/271sec | F/2.8 | 3.9mm | ISO-64 | No flash function | 2010:07:10 16:03:43


신명나게 춤추시는 박 선생님.

Apple | iPhone 3GS | Normal program | Average | 1/600sec | F/2.8 | 3.9mm | ISO-64 | No flash function | 2010:07:10 16:03:52


Apple | iPhone 3GS | Normal program | Spot | 1/162sec | F/2.8 | 3.9mm | ISO-64 | No flash function | 2010:07:10 16:04:14


Apple | iPhone 3GS | Normal program | Average | 1/134sec | F/2.8 | 3.9mm | ISO-64 | No flash function | 2010:07:10 16:04:34






손끝에 잠자리가 날아와 앉았습니다.





요술배님과 풍납동 김 여사님입니다.









거제에서 온 초설님과 산하.



비가 멎고...내일이면 또 올라가야 합니다.
아쉬운 영조씨가 기타를 안고 하소연을 합니다.

Apple | iPhone 3GS | Normal program | Average | 1/10sec | F/2.8 | 3.9mm | ISO-1000 | No flash function | 2010:07:11 21:16:28


Apple | iPhone 3GS | Normal program | Spot | 1/10sec | F/2.8 | 3.9mm | ISO-1000 | No flash function | 2010:07:11 21:26:28


박 선생님께서 영조씨 옆에서 주무시다가 가끔 박수로 판을 돋우십니다.

Apple | iPhone 3GS | Normal program | Average | 1/10sec | F/2.8 | 3.9mm | ISO-1000 | No flash function | 2010:07:11 21:26:43


Apple | iPhone 3GS | Normal program | Average | 1/10sec | F/2.8 | 3.9mm | ISO-1000 | No flash function | 2010:07:11 21:34:53


산하의 든든한 스폰서...처남 준호입니다.

Apple | iPhone 3GS | Normal program | Average | 1/10sec | F/2.8 | 3.9mm | ISO-1000 | No flash function | 2010:07:11 21:35:02


함평 나라다 예술단 단원이십니다.

Apple | iPhone 3GS | Normal program | Average | 1/10sec | F/2.8 | 3.9mm | ISO-1000 | No flash function | 2010:07:11 21:35:25


Apple | iPhone 3GS | Normal program | Average | 1/10sec | F/2.8 | 3.9mm | ISO-1000 | No flash function | 2010:07:11 21:35:32


Apple | iPhone 3GS | Normal program | Average | 1/10sec | F/2.8 | 3.9mm | ISO-1000 | No flash function | 2010:07:11 22:29:31


Apple | iPhone 3GS | Normal program | Spot | 1/10sec | F/2.8 | 3.9mm | ISO-1000 | No flash function | 2010:07:11 21:35:16


살다 보면 남는 게 사진밖에 없다는 걸 실감하게 됩니다.

Apple | iPhone 3GS | Normal program | Spot | 1/10sec | F/2.8 | 3.9mm | ISO-1000 | No flash function | 2010:07:11 21:35:50


이분도 함평 나라다 예술단 단원이십니다.



기쁜 소식 하나!



우리 동네 저렴한 피자집이 생겼습니다.



콤비네이션 라지 한 판에 오천 원입니다.



저는 소주 안주로 피자가 잘 어울린다고 생각하는 사람입니다.



가끔 식욕 없을 때...먹을거리가 하나 더 는 셈입니다.

다음 남행은 이달 24일 전후가 될 것 같습니다...

'오늘의 사진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제헌절...오늘도 비 오시다  (4) 2010.07.17
세상에서 가장 중요한 건?  (4) 2010.07.15
여름답게...아름답게...  (8) 2010.07.06
7월이닷!  (4) 2010.07.01

댓글4

  • BlogIcon 요술배 2010.07.16 00:27

    다음날 저녁 풍경 사진중 영조님
    멋지고 분위기있게 나왔습니다~^^
    소주안주로 피자를 자시기도 하는군요..ㅋ
    수고많이 하셨고 고마웠습니다.~^*^
    글하나 엮고 갑니다~^*^
    두둥
    답글

    • BlogIcon Gomuband 2010.07.17 15:09 신고

      전날의 만취 연주를 만회하려고
      음주량을 조절하셨다는 영조씨.
      낮부터 밤까지 우리의 귀를 즐겁게 해주셨습니다.
      저녁에 산하 고향 분들이 가신 다음에도
      나라다예술단이 오셔서 삼겹살 파티가 이어졌지요.

      이번에 산하 주변의 젊은이들이 애 많이 썼습니다.
      참 고마운 일입니다...^^

      자세한 함평 여행이야기는 위의 엮인 글을 따라가시면
      요술배님의 멋진 사진과 멘트가 기다리고 있습니다.

  • BlogIcon 하늬바람 2010.07.16 20:38

    이제 귀환하셨나봅니다.
    귀환 기념으로 피자 한판에 소주 한잔?
    설마 혼자서 피자 한판 다 드신 건 아니시지요?
    어제 저녁부터 줄창 비.. 비.. 비 입니다.
    한 200m 정도는 온 듯 합니다.
    원래 비를 좋아하는데, 특히 비소리..
    온 사방이 눅눅해서 견딜 수 가 없네요.
    저녁 맛나게 드시고 행복한 꿈 꾸세요^^
    답글

    • BlogIcon Gomuband 2010.07.17 15:13 신고

      개업 축하도 해드릴 겸 두 판을 사가지고 왔는데
      한 판만 간신히 먹었다네.
      이천 원 추가면 가장자리에 치즈를 잔뜩 넣어서 주시고
      나머지 다른 메뉴도 만원 이하고
      단! 피클과 핫소스는 별도임.

      비가 많이 쏟아지면 걱정되는 게...
      4대강 파헤쳐 놓은 자리와
      본부의 습기인데...
      아직 잘 버티고 있슴.
      하늬도 불철주야 독서로 장마를 이기기 바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