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오늘의 사진일기

흐흐...또 춥다

by Gomuband 2010. 4. 27.

13도를 유지하던 고무밴드 숙소가 15도로 업그레이드 되었으나
봄비 오신 후 너무 추워져서 다시 스타킹 꺼내 신기로...
신빙하기가 왔다는 소식에 겨울옷 다시 꺼내고
오늘부터 동네 쓰레기 주우러 다니기로 했다.
태울 수 있는 건 모두 모아놔야지.

Apple | iPhone 3GS | Normal program | Spot | 1/15sec | F/2.8 | 3.9mm | ISO-162 | No flash function | 2010:04:27 10:46:25


일주일에 한 번 빨래하지 않으면 양말이 모자라다.
티셔츠와 팬티도 평균 네 벌씩이 나오고
바지와 윗도리 한 벌씩, 수건이 네 장정도...
세탁기 돌리다 달걀찜을 만들었다.
술집에서 안주로 주는 달걀찜은 참 맛있는데
직화로 하면 꼭 태운단 말이야.
정말 어려운 요리의 길...ㅜㅜ

Apple | iPhone 3GS | Normal program | Average | 1/15sec | F/2.8 | 3.9mm | ISO-491 | No flash function | 2010:04:27 10:58:41


 

'오늘의 사진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바쁘다 바뻐...  (4) 2010.05.06
흐흐...또 춥다  (4) 2010.04.27
하하하...  (2) 2010.04.26
2월 26일부터 4월 23일까지  (4) 2010.04.24

댓글4

  • 마담 영 2010.04.28 23:32

    이 계룡산 자락은 말 그대로 그냥 헉소리 나게 춥습니다
    어째 이번 봄은 영영 오지 않을 것 같이 무서운 바람이
    며칠씩 불어대서 넣어두었던 겨울 옷들을 황급히 다시 꺼내 입고도
    오들거리며 지내는 꼴이라니....
    음악 크게 틀어놓고 춤이라도 추고나야 떨리지 않겠어요...
    향수가 심해서 우울로 들어선지 며칠째인 저녁입니다.
    답글

    • BlogIcon Gomuband 2010.04.29 13:19 신고

      어젯밤엔 실내온도가 11도로 떨어지더니
      오늘은 다시 봄날 같은 표정으로 돌아왔네요.
      저는 서울이 지긋지긋해서 항상 도망가려는 맘인데
      마담 영님은 향수에 젖으시네요.
      모르죠.
      남도나 외국에 가서 살게 되면
      매일 징징 울고 있을지...^^

  • BlogIcon 하늬바람 2010.05.05 10:01

    동네 쓰레기를 주우러 다녀야겠다는 말에 뻥~ 터졌어요. ㅎㅎㅎㅎ
    태울 수 있는 것은 모두 모아놔야지 ㅎㅎ
    그 며칠 사이에 겨울은 가고, 여름이 왔습니다.
    낮에는 너무 더워서 반팔을 입어야 할 듯 합니다.
    더워진 날씨와 함께 감기도 물러가고..
    집에서 뒹굴면서 음악 듣고, 책보고, TV보고..
    한가한 일상이 참으로 좋습니다.

    집에서 한 계란찜은 식당에서 먹는 계란찜과 다른 것에 저도 동의합니다.
    음식을 잘 하시는 고무형님에게도 힘든 일시군요.
    맛난 음식 잘 챙겨드시고, 편안한 휴일 되십시오^^
    답글

    • BlogIcon Gomuband 2010.05.06 14:17 신고

      드디어 실내 온도가 20도까지 올라갔네.
      어젠 종일 컨디션 조절차 집에서 쉬고
      오늘 느지막이 투입했는데 아직도 켠디쇼가 이상하네.
      4월 보름부터 몸을 너무 혹사한 게야. ㅜㅜ
      딩굴이 넉넉하게 한 달 정도하고
      모든 걱정을 모아다 쩌~그 바다에 퐁당 빠뜨리고 오렴.
      장마가 시작될 때...
      멋있게 만나자!
      두둥...^^

      * 식당계란찜 만드는 법(식당 하는 분의 글)
      http://blog.daum.net/_blog/BlogView.do?blogid=0PHHs&articleno=57&_bloghome_menu=recenttext#ajax_history_ho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