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오늘의 사진일기

20200528 - 휴업 95일째

by Gomuband 2020. 5. 29.

오늘도 옛 사진

 

어휴... 지친다 지쳐.

기타 치는 것도 한 두시간은 재미있지만

여섯 시간씩 달리다 보면

이건 좀 심하지... 하는 생각에

내가 도대체 뭐하나... 싶다.

 

라인 녹음.

앰프에 꽂아서 칠 때는 잘 안 들리던 잡음이

아주 사람 잡네.

 

 

시골에서 계속 살았더라면

지금쯤 뭘 하고 있었을까?

텃밭에 개똥 뿌리고

상추 뜯어다 점심 먹고

목포 앞바다에 우럭 잡으러 가고

저녁엔 술 마시다 잠들고.

 

 

어느 길이나 만족은 없다.

내가 택한 길에서 행복을 느끼며 지내는 거지.

코로나 덕분에 90일이 넘게 쉬고 있지만

평소에 생각지 못하던 것도 떠오르고

기타 치기에 하루를 온전히 쓸 수 있으니

이것도 감사한 일 아니겠는가?

 

'오늘의 사진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200529 - 휴업 96일째  (0) 2020.05.30
20200528 - 휴업 95일째  (0) 2020.05.29
20200527 - 휴업 94일째  (0) 2020.05.28
20200526 - 휴업 93일째  (0) 2020.05.26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