팥빙수 한 번
콩국수 세 번
먹고 나니
여름이 가려 한다.

에어컨 세 번
선풍기 두 대 끌어안고
살갑게 지낸
여름이 지나간다.

수박 한 통
참외 한 개
안 사들인
여름이었지만

마음 넉넉하고
세상에 부끄럼 없으니
속은
시~원하구나.

'오늘의 사진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191026  (0) 2019.10.27
20180807 - Let me go, summer!  (1) 2018.08.07
2018.02.17 정 철 작가의 고무밴드  (1) 2018.02.17
20170831 木 - 有精卵を受けた。  (0) 2017.08.31
Posted by Gomuband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먹튀 2018.09.03 20:1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벌써 여름이 다 갔네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