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Life/Movie

고무밴드...HDV로 영화 만들기에 착수하다

by Gomuband 2009. 4. 29.
728x90
반응형


요샌 옛날 LP를 꺼내어 먼지도 닦아주고
잘못 꽂힌 판들의 제자리를 찾아줍니다.
소리와 관계없는 작업할 땐 역시 옛날 음악이 최곱니다.
그 시절의 언니들도 생각나고...ㅎㅎ

누가 제 꿈에 대해 물으시면...
저는 서슴지 않고 영화감독이라고 대답합니다.
''O..O''

저는 세상에서 제일 부러운 사람이 둘 있습니다.
한 사람은 현실의 어려움을 이기고 종합예술을 완성하는 건축가.
또 한 사람은 비현실 속에서 종합예술을 펼치는 영화감독입니다.
물론 소설가도 계시고 화가도 계시고...
많이 계십니다.

'열 가지 재주있는 놈이 밥 굶는다'
맞습니다...요즘 같은 획일화 시대엔 한 가지 재주로 치달아야 정답입니다.
...
가끔 여러 가지 재주를 원하는 직장도 있지요.
그건 재주가 각각인 사람들을 다 잘라서 그렇게 된 겁니다.
생각 같아서는 확~그만두시라고 하고 싶지만
그래도...
밤을 새워서라도 능력을 키워서 붙어 계세요.
앞으로 20년 동안 우리나라는 어떻게 바뀔지 모르니까요.

각설하고...
저는 돈 버는 재주 없습니다.
돈 버는 아이디어는 자주 생각나지만
모두 공상에 그칠 뿐입니다.
제가 만들 영화도 돈 못 법니다.
제 생각을 영상으로 옮겨 볼뿐입니다.

오랜 시간 동안...
'영화 만들기'를 위한 공부를 계속 해 왔습니다.
사실...논 시간이 더 많지만...
즐겁게 노는 일이야말로 최고의 공부라고 생각합니다.
놀 줄 모르는 사람이 어떻게 사람들을 영화 보러  놀러 나오라고 하겠습니까?

만으로 쉰이 되는 해에 '잇뽕'...
영화판의 용어입니다.
요새 말로 하면 '데뷔'지요.
50에 잇뽕하기로 목표를 정하고 느긋하게 살아왔는데
앗! 벌써 올해가 만으로 쉰입니다.
59년생이니 올해가 만으로 쉰 맞지요?
나이를 세어보지 않고 살아서...-,,-

이제 진짜 시작할 때가 되었습니다.
그동안 많은 사람이 걸었던 가시밭을 저도 가는 거죠.

그런데...
영화를 뭐로 찍어요?
O,,K...???
카메라요...
카메라 있어요? 아니면 돈 있어요?
없어요.
???

제가 생각하기에...
가장 돈 안 들고
가장 현실적인 대안은 HDV입니다.
그동안 DV가 많은 작품을 만들었고
3CCD기종은 현재도 많이 쓰이지만...

새식시의 혼수품에 빠지지 않고 들어 있는 풀HDTV에서 DV를 보면 조금 속상합니다.
저도 파나소닉의 3CCD DV캠으로 작업을 시작하려고 생각하고 있었는데
많은 생각 끝에 조금 노선을 바꿨습니다.
'가정용이더라도 HDV로 가보자!'



그래서...
Canon HV30을 구했습니다.
쌀 살 돈도 없는데...
무리한 거죠.
일단...
지금은 함께 따라온 예비 배터리들 충전하고 있습니다.
이번 연휴에 막~찍어보겠습니다.



어젯밤...
시험삼아 1080 30P로 찍은 1분30초의 영상.
펜티엄4 1.8 GHz 1G ram 노트북에서 캡춰(HV30은 미니DV 테이프를 쓰는 캠코더입니다)받아
1080 8M WMV로 변환하는 제 노트북 모니터 사진입니다.
1분 30초짜리를 1시간20분 랜더링 하더군요.
아무 효과도 없이 그냥 내보냈는데...
그래도 AVCHD 편집보단 낫겠지...하고 위안 삼아봅니다.
AVCHD(H.264) 이야기는 다음에 할게요.

여러분 모두 화이팅!
화내지 말고 삽시다...^^

*
영화 만들기가 꿈이신 분...
영화에 출연하는 게 꿈이신 분들...
모두 꿈 이루시기를...^^
                                            *

35mm어댑터 정보를 찾아보다 아주 좋은 영상을 발견했습니다.
chance님의 영상보기

728x90
반응형

'Life > Movie' 카테고리의 다른 글

"바다로 간 여인" - 현승엽 - MV  (6) 2009.05.06
잘못된 단편영화 만들기(퍼온글)  (4) 2009.04.28
Sanyo Xacti VPC-HD800  (2) 2009.04.19

댓글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