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Life

2009년 7월 22일 목3동 성당 봉사

by Gomuband 2009. 7. 23.

저는 3시경에 성당에 도착하였습니다.
마리아님과 윤사무장님께서 수고하고 계셨고요.
성당의 만남의 방에서 여러 분이 기다리고 계셨습니다.
내친김에 저도 마리아님께 침 맞고
녹음할 봉사자의 노래와 팔체질의 노래 연습도 하고...
오후에 다른 약속이 없어서 선배님과 이야기 나누다가
느지막이 오신 분들께 봉사해드리고 7시경 돌아왔습니다.

왕초보의 수경요법봉사...아직 엄청나게 서툰 일이지요.
처방집이 눈앞에 있어도
제 손가락과 완전히 모양이 다른 손가락에서 혈을 찾아낸다는 건
정말 어려웠습니다.
일일이 혈자리를 찾고
펜으로 표시하고
천천히 천천히 어머님께 침 놔드리는 마음으로...
좋은 결과 있으시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무사히 잘 마쳤습니다.

9월 교육에 관심을 두신 분들이 많으셨고요.
이선생님께서 오전 교육도 가능하실지 묻는 분도 계셨습니다.
생각 같아서는 매일 봉사해드리고 싶지만...
공부가 모자라 능력도 되지 않고
저 혼자는 불가능하고...
3기생들께서 많이 참여해주시면 좋겠는데...
여러가지로 어려우실 겁니다.
편해지시면 뵈어야겠죠.
이번 주 금요일 2시에 다시 뵙겠습니다.

'Life'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09년 7월 24일 목3동 성당 봉사  (0) 2009.07.24
2009년 7월 22일 목3동 성당 봉사  (0) 2009.07.23
2009년 7월 21일  (0) 2009.07.21
2009년 7월 20일 체질판별 경험  (0) 2009.07.20

댓글0